메뉴

메르세데스-벤츠 공식딜러 한성자동차, 사회공헌 프로그램 ‘드림그림’과 함께 서울거리예술축제 2년 연속 참가

메르세데스-벤츠 공식딜러 한성자동차, 사회공헌 프로그램 ‘드림그림’과 함께 서울거리예술축제 2년 연속 참가

  • 1일 저녁 서울광장에서 한성자동차 드림그림 장학생과 프랑스 예술단체가 함께 완성한 미디어 콜라주 작품 ‘새로운 메시지가 도착했습니다’ 오프닝 행사 진행
  • 작품은 서울거리예술축제 기간인 10월 2일부터 7일까지 서울도서관 벽면에 상영될 예정

R:\ClientServing\Han Sung Motor\16. Photo\2018.10.02 SFAC 서울거리예술축제 행사\선별\보도자료 최종\181002[사진3].jpg

[사진1] 10월 2일 서울시청 시민청갤러리에서 진행된 2018 서울거리예술축제 오프닝 행사에서, 드림그림 학생들이 직접 제작한 작품에 대해 설명하는 모습입니다.
(왼쪽부터 KXKM 피에르감독, 울프 아우스프룽 한성자동차 대표, 드림그림 장학생 2명)

2018년 10월 2일 –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딜러 한성자동차(대표 울프 아우스프룽)는 지난 1일 저녁 서울광장 앞 서울도서관 앞에서 서울문화재단이 주최하는 서울거리예술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미디어 콜라주 작품 오프닝 행사를 진행했습니다.

이번 오프닝 세레머니에는 한성자동차 울프 아우스프룽 대표와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 등 관련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습니다. 행사 시작에 앞서 서울시청 시민청 갤러리에는 학생들이 작품을 완성하기까지 만든 작품과 아이디어 노트 등이 전시되었으며, 서울도서관 외벽을 스크린삼아 작품이 상영되었습니다.

R:\ClientServing\Han Sung Motor\16. Photo\2018.10.02 SFAC 서울거리예술축제 행사\선별\보도자료 최종\181002[사진2].jpg

서울도서관 벽면에 상영되고 있는 2018 서울거리예술축제의 공식 초청작을 관람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왼쪽부터 드림그림 장학생 2명, KXKM 관계자 2명, 울프 아우스프룽 한성자동차 대표)

‘새로운 메시지가 도착했습니다’라는 이름의 이번 작품은 평화를 주제로 학생들의 주도적인 참여로 완성되어 그 의미를 더했습니다. 프랑스 유명 설치미술단체인 KompleX KapharnauM(이하 KXKM)과 한성자동차 드림그림 학생들은 지난 9월 작품 제작을 위해 1박 2일의 아트 워크샵을 진행하고, 사회적 이슈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미디어를 통해 표현해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그리고 KXKM는 학생들이 제작한 작품과 학생들의 모습을 편집한 20분 길이의 미디어 콜라주 작품을 완성했습니다. 서울거리예술축제 기간동안 시민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할 이번 작품은 4일부터 7일까지 매일 저녁 9시부터 4일간 서울도서관 외벽에 상영될 예정입니다.

R:\ClientServing\Han Sung Motor\16. Photo\2018.10.02 SFAC 서울거리예술축제 행사\선별\보도자료 최종\181002[사진3]_rs.jpg

울프 아우스프룽 한성자동차 대표, 김종휘 서울문화재단 대표, 이충관 한국메세나협회 사무처장과 관계자들이 함께 촬영한 단체 사진입니다.

한편, 한성자동차의 서울거리예술축제 참여는 이번이 처음이 아닙니다. 올해로 5년째 서울문화재단과 함께공공예술 프로젝트를 진행해온 한성자동차는 지난해에도 학생들의 참여로 완성된 ‘키프레임’ 작품을 광화문 잔디광장에서 선보여 서울거리예술축제의 대표 볼거리로 많은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 한 바 있습니다.

울프 아우스프룽 한성자동차 대표는 축사를 통해 “드림그림 장학생들이 만든 작품이 서울거리예술축제에 한 부분으로 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게되어 기쁘다”며, “한성자동차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서울문화재단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드림그림 장학생들의 미술교육과 동시에 그들의 재능을 사회와 나눌 수 있는 선순환고리를 만드는 데 힘쓸 것” 이라고 말했습니다.


제게 드림그림은 원하는 것을 언제든 쏟아 낼 수 있도록 자유를 주는 곳 입니다.

- 멘티 김수빈 -